본문 바로가기

안창용

[Open Run] News - 다시 돌아온 실제와 무대를 오가는 세 친구의 이야기, 뮤지컬 <미아 파밀리아> 프레스콜 개최 오늘 4일, 대학로 드림아트센터 2관에서 뮤지컬 의 프레스콜이 진행됐다. 프레스콜에는 리차드 역의 이승현, 김도빈, 권용국, 오스카 역의 유성재, 조풍래, 안창용, 스티비 역의 허규, 박영수, 박규원 등 전 출연진과 장우성 연출이 함께 했으며 하이라이트 장면 시연, 질의응답, 포토타임 순으로 구성됐다. 5년 만에 다시 돌아온 뮤지컬 는, 2013년 초연 당시 두 개의 극중극이 번갈아 배치되는 신선한 형식과 중독성 강한 음악으로 많은 마니아층의 사랑을 받았으며, 이번 재연 역시 지난 5월 28일 개막과 동시에 많은 관객의 관심을 받고 있다. 1930년대 뉴욕의 바 ‘아폴로니아’의 마지막 공연을 앞둔 두 명의 보드빌 배우와 그들의 앞에 나타난 한 명의 마피아, 서로 다른 세상에서 살아온 세 남자의 좌충우돌을..
[Open Run] News - 다시 돌아온 뮤지컬 <미아 파밀리아>, 스티비 역 '박규원' 추가 합류 … 캐릭터 포스터 공개! 뮤지컬 (이하 )가 오는 4월 9일 화요일 오후 2시, 프리뷰 주간의 티켓 오픈을 진행한다. 티켓 오픈에 앞서 마피아 솔져 ‘스티비’ 역에 박규원의 합류를 알리며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했다. 지난 20일 캐스팅 공개 후 뜨거운 관심을 모은 뮤지컬 는 1930년대 뉴욕의 바 ‘아폴로니아’의 마지막 공연을 앞둔 두 명의 보드빌 배우와 그들의 앞에 나타난 한 명의 마피아, 서로 다른 세상을 살아 온 세 남자가 함께 공연을 만들어가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감각적인 구성의 스토리와 다양한 장르를 넘나드는 음악을 통해 2013년 초연 당시 많은 관객의 성원을 받은 바 있는 작품은 새 프로덕션을 만나 더욱 업그레이드된 모습으로 관객과 만날 예정이다. 프리뷰 티켓 오픈에 앞서 최근 거침없는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는 박..
[Open Run] Photo - 당연한 것들이 당연해질 때까지 세상을 시끄럽게 만들어요, 뮤지컬 <레드북> ''당연한 것들이 당연해질 때까지 세상을 시끄럽게 만들어요." 뮤지컬 의 프레스콜이 지난 8일 세종문화회관 세종M시어터에서 열렸다. 유리아, 아이비, 박은석, 이상이, 홍우진, 지현준, 원종환, 김국희, 허순미, 정다희, 이다정, 윤정열, 안창용, 김승용, 김상균, 황두현, 김우석 등 주조연 배우가 참석해 하이라이트 장면을 시연했으며, 오경택 연출, 한정석 작가, 이선영 작곡가와 주연배우 유리아, 아이비, 박은석, 이상이가 질의응답을 진행했다. 창작진 질의응답뮤지컬 관련 간단한 소감 한정석 작가 : 작년 창작산실 공연을 올리고 1년간 준비를 해서 다시 공연을 올리게 됐는데, 지난 공연 때 과분한 사랑을 받았다. 이번에 그 사랑에 보답할 수 있도록 배우와 스텝들이 열심히 노력하고 있고, 그것들이 잘 전달이..
[Open Run] Photo - 뮤지컬 <레드북> 프레스콜 ② 지난 8일 세종문화회관 세종M시어터에서 뮤지컬 의 프레스콜이 진행됐다. 프레스콜은 장면시연과 창작진 및 배우들과의 질의응답시간으로 진행되었으며, 유리아, 아이비, 박은석, 이상이, 홍우진, 지현준, 원종환, 김국희, 허순미, 정다희, 이다정, 윤정열, 안창용, 김승용, 김상균, 황두현, 김우석 등 주조연 배우가 모두 함께했다. 보수적인 19세기 빅토리아 시대를 배경으로 하는 뮤지컬 은 당당하고 솔직한, 자기 자신을 말하는 사람이고자 했던 안나가 '레드북'이라는 잡지를 출간한 후 사회적 비난과 위험에 부딪히며 시대적 통념과 편견에 맞서 나가는 이야기다. 지금껏 쉽게 찾아볼 수 없었던 캐릭터로 지난 시범공연에서부터 사랑받았던 뮤지컬 은 3월 30일까지 세종M시어터에서 만나볼 수 있다. 뮤지컬 장면시연 사진 ..
[Open Run] Photo - 뮤지컬 <레드북> 프레스콜 ① 지난 8일 세종문화회관 세종M시어터에서 뮤지컬 의 프레스콜이 진행됐다. 프레스콜은 장면시연과 창작진 및 배우들과의 질의응답시간으로 진행되었으며, 유리아, 아이비, 박은석, 이상이, 홍우진, 지현준, 원종환, 김국희, 허순미, 정다희, 이다정, 윤정열, 안창용, 김승용, 김상균, 황두현, 김우석 등 주조연 배우가 모두 함께했다. 보수적인 19세기 빅토리아 시대를 배경으로 하는 뮤지컬 은 당당하고 솔직한, 자기 자신을 말하는 사람이고자 했던 안나가 '레드북'이라는 잡지를 출간한 후 사회적 비난과 위험에 부딪히며 시대적 통념과 편견에 맞서 나가는 이야기다. 지금껏 쉽게 찾아볼 수 없었던 캐릭터로 지난 시범공연에서부터 사랑받았던 뮤지컬 은 3월 30일까지 세종M시어터에서 만나볼 수 있다. 뮤지컬 장면시연 사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