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분류 전체보기

[Open Run] Photo - 세기의 재판, 연극 <네버 더 시너> 지난 7일 연극 의 프레스콜이 열렸다. 이 날 프레스콜에는 조상웅, 이형훈, 강승호, 박은석, 이율, 정욱진을 비롯한 전 출연진이 참석하여 열연을 펼쳤다. 연극 는 존 로건의 첫 번째 집필 연극으로, 작품성과 흥해성을 동시에 인정 받은 작품이다. 연극 는 4월 15일까지 대명문화공장 2관 라이프웨이홀에서 만나볼 수 있다. 뮤지컬 쓰릴미와 똑같은 스토리로 만들어진 작품인데 어떤 다른 점을 보여주고 싶은 건지. 변정주 : 쓰릴미는 내가 연출한 작품이 아니고, 잘 모르는 작품이다. 그냥 네버 더 시너라는 작품이 쓰릴미와 관계없이 현재 우리 사회에 어떤 의미가 있는지 말하는게 좋을 것 같고. 나는 평소 사형제도에 대한 생각이 반대에 있는 사람이었는데 처음 대본을 받고 중반까지 읽었을 땐 내가 이 작품을 할 수 ..
[Open Run] Photo - 연극 <네버 더 시너> 프레스콜 지난 7일 연극 의 프레스콜이 열렸다. 이 날 프레스콜에는 조상웅, 이형훈, 강승호, 박은석, 이율, 정욱진을 비롯한 전 출연진이 참석하여 열연을 펼쳤다. 연극 는 존 로건의 첫 번째 집필 연극으로, 작품성과 흥해성을 동시에 인정 받은 작품이다. 연극 는 4월 15일까지 대명문화공장 2관 라이프웨이홀에서 만나볼 수 있다. 연극 장면 시연 사진 모음 관련글보기 2018/02/17 - [Photo & Video/Press call] - 세기의 재판, 연극 [ⓒ 오픈런 http://openrun.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픈런 openrunplay@gmail.com
[Open Run] Photo - 한국 뮤지컬 어워즈 지난 1월 22일 경희대학교 평화의 전당에서 제 2회 한국 뮤지컬 어워즈가 개최됐다. 작년에 이어 배우 이건명이 사회를 맡아 유쾌하면서도 편안하게 행사를 진행했다. 이 날 대상은 뮤지컬 에게 돌아갔으며, 작품상은 뮤지컬 가, 올해 신설된 소극장 뮤지컬상은 이 수상의 영광을 누렸다. 특히 뮤지컬 은 소극장 뮤지컬상을 포함 총 6개의 부문에서 상을 수상하며 6관왕에 올랐다. 주연상엔 전미도와 홍광호, 조연상은 신영숙과 이정열, 신인상에는 이소연과 손유동이 수상자로 선정되었다. '한국 뮤지컬 어워즈' 레드카펫 ▲ 배우 이건명 ▲ 발레리나 김주원 ▲ 배우 손유동 ▲ 배우 김히어라 ▲ 배우 최수진, 박영수 ▲ 배우 김찬호, 송용진, 서문탁 ▲ 배우 이소연 ▲ 배우 지현준 ▲ 배우 김국희 ▲ 배우 김다혜 ▲ 배우 ..
[Open Run] 뮤지컬 <마마 돈 크라이>, 스페셜 뮤직비디오 통해 캐스팅 공개... 조형균·송유택·정욱진·하경·김찬호·고훈정·윤소호·이승헌·장지후 등 새로운 캐스트 대거 합류 오는 3월 23일 개막을 앞둔 뮤지컬 가 스페셜 뮤직비디오를 통해 이번 시즌에 참여하는 배우들을 공개했다. 공개된 스페셜 뮤직비디오는 'Half-Man, Half-Monster', 'Mama, Don't Cry', '달의 사생아' 2가지 버전 등 총 4편으로, 송용진, 허규, 조형균, 송유택, 정욱진, 하경(프로페서 V 역)과 박영수, 김찬호, 고훈정, 이충주, 윤소호, 장지후, 이승헌(드라큘라 백작 역) 등 배우 13명이 모두 참여했다. 뮤직비디오는 작품의 묘한 분위기를 잘 드러내고 있으며 캐릭터 프로필 역시 함께 공개해 기대감을 높였다. ‘하프-맨, 하프-몬스터’는 사람이면서 뱀파이어가 된 프로페서V와 드라큘라 백작의 이야기다. 보름달이 뜨기 전 사랑하는 사람을 떠나야만 하는 뱀파이어의 숙명이 표현된..
[Open Run] 뮤지컬 <신과 함께_저승편>, 3월 개막 앞두고 캐스팅 공개... 조형균·김용한·김우형·서경수 등 출연 오는 3월 개막을 앞둔 뮤지컬 의 캐스팅이 공개됐다. 정원영, 김우형, 최정수, 김건혜, 이혜수, 금승훈, 김백현 등 지난 시즌 함께했던 배우들은 물론 조형균, 김용한, 이창용, 서경수, 신상언 등 새로운 배우들이 합류해 극의 기대를 높인다. 뮤지컬 은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하며, OSMU(One Source Multi Use)의 성공적인 사례라 평가되고 있다. 2015년 초연 이후 재공연이 기다려지는 공연으로 꼽혔으며, 지난해의 공연 역시 큰 사랑을 받은 바 있다. 무대바닥에 설치된 LED스크린을 통해 펼쳐지는 7개의 지옥, 원작을 짜임새 있게 압축한 스토리, 원작 캐릭터와 배우들의 완벽한 싱크로율 등 수많은 호평 속에 2017년 공연은 100%에 육박하는 객석점유율로 연일 매진사례를 기록했다. 또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