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News/Musical & theater

[Open Run] News - 뮤지컬 <맘마미아!> 대망의 캐스팅 공개

탄생 20주년 기념, 뮤지컬 <맘마미아!> 한국 공연이 7월 16일부터 9월 14일까지 단 두 달간 LG아트센터에서 공연된다.



이번 공연에는 최정원, 신영숙 (도나 역), 남경주 (샘 역), 이현우, 성기윤 (해리 역), 홍지민, 김영주(타냐 역), 오세준, 호산 (빌 역) 등 원년 멤버와 루나, 이수빈 (소피 역), 김정민 (샘 역), 박준면, 오기쁨 (로지 역) 등 오디션을 통과한 새로운 멤버들이 함께 <맘마미아!> 축제를 이어갈 것이다. 


세계적인 팝 그룹 ABBA의 히트곡 22곡을 엮은 뮤지컬 <맘마미아!>는 1999년 4월 6일 런던 프린스 에드워드 극장에서 초연되어 올해로 20주년을 맞았다. 뮤지컬 역사상 가장 빠르게 퍼진 이 작품은 전 세계 50개의 프로덕션에서 16개의 언어로 공연되었다. 그뿐만 아니라 6천 5백만 명 이상의 관객이 <맘마미아!>를 관람했고 30억 파운드 (약 4조 4,900억 원) 이상 티켓 판매량를 올린 메가 히트 뮤지컬이다. 


뮤지컬 <맘마미아!>가 대한민국에서 세운 기록도 매우 놀랍다.  2004년 1월 17일 첫 공연된 이 작품은 2016년 공연까지 12년간 서울 포함 33개 지역에서 1,622회 공연, 195만여 관객을 동원했다. 3년 만에 다시 돌아온 뮤지컬 <맘마미아!>는 200만 관객 돌파를 앞두고 있다. <맘마미아!>가 세운 기록이 더 값진 이유는 우리나라 중장년 배우와 관객들이 함께 이룬 성과라는 점이다. 젊은 층의 향유물이라 여겨졌던 공연 시장을 더 넓게 확장시킨 중심에 <맘마미아!>가 있고, 그 성장은 2019년에도 계속될 것이다. 


사진: 신시컴퍼니 제공



[ⓒ 오픈런 http://openrun.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픈런 openrunplay@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