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News/Musical & theater

[Open Run] - News 더욱 짙어진 매력으로 돌아오는 연극 <프라이드>, 캐스팅 공개 … 김주헌, 김경수, 이현욱, 손지윤, 우찬 등 출연

시의성 높은 주제와 감성적인 메시지, 감각적인 연출로 매 시즌마다 화제를 모았던 연극<프라이드(The Pride)>(이하 프라이드’)가 오는 5 25, 아트원씨어터 2관에서 네 번째 시즌으로 관객들과 만난다.

 

연극 <프라이드>는 배우 출신의 극작가 알렉시 캠벨’(Alexi Kaye Campbell)’의 작가 데뷔작으로 2008년 영국 로열 코트극장에서의 초연 이후 비평가협회, 존 위팅 어워드, 로렌스 올리비에 어워드 등 공신력 있는 시상식을 휩쓸며 작품성을 인정 받은 수작이다.

 

한국에서의 초〮재연 역시 180분이라는 긴 러닝타임과 만 17세 이상 관람가라는 높은 연령제한에도 불구하고 <프라이드>만의 따뜻하면서도 통찰력 있는 시선과 탄탄한 구성으로 큰 사랑을 받았다. 특히 2017년 삼연에서는 관객평점 9.6, 객석점유율 100%, 전석 매진이라는 폭발적인 흥행을 기록했으며, ‘거대한 역사와 개인의 역사를 교차했다’, ‘인간 전체를 두루 포용할 수 있게 만드는 수작이다’, ‘() 소수자 뿐 아니라 세상의 모든 소수자 이야기에 숨결, 나아가 역사를 불어넣는 묘를 발휘한다’, ‘나의 자아를 찾아갈 수 있게 해주는 치유의 3시간’, ‘’다름을 쉽게 인정받지 못하는 사회에서 다른이들에게 보내는 위로라는 언론과 관객들의 호평이 이어졌다.

 

새로운 배우들의 합류로 기대감을 높이고 있는 연극 <프라이드>는 오는 5 25일 아트원씨어터 2관에서 다시 막을 올리며, 대학로를 뒤흔들었던 흥행신화를 이어갈 예정이다.



최고의 화제작이라는 명성을 이어갈 이번 네 번째 시즌은 안정적인 연기력과 개성 강한 매력의 배우들이 합류하며 더욱 짙어진 매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사회적 통념과 내면의 목소리 사이에서 고뇌하는 필립역은 연극 <돌아서서 떠나라>, <카포네 트릴로지>, <거미여인의 키스>, <. 버터플라이> 등 다수의 연극 작품을 통해 연기력을 검증 받고, 최근 드라마 <남자친구>, <아르곤> 등 브라운관에서도 활약하며 강렬한 존재감을 보여주고 있는 김주헌이 출연, 또 한번 새로운 모습으로 무대에 선다. 이와 함께 <파가니니>, <1446>, <스모크>, <라흐마니노프>, <사의찬미>, <인터뷰>, <빈센트 반고흐> 등 창작뮤지컬에서 활약하며 집요한 캐릭터 분석과 섬세한 연기, 뛰어난 가창력으로 사랑을 받고 있는 김경수<프라이드> ‘필립역으로 교차출연하며 첫 라이선스 연극에 도전한다.

 

자신의 감정에 솔직하며, 새로운 일에 두려움이 없는 올리버역은 영화 <전설의 주먹>에서 강렬한 인상을 남긴 이후 드라마, 영화, 광고 등 다양한 영역에서 활발히 활동하고 있는 배우 이정혁과 연극 <톡톡>, <유도소년>, <올드위키드송>, 영화 <섬 사라진 사람들>, 드라마 <FAKE>, <사랑만 할래> 등에서 배우 특유의 독특한 매력을 선보여온 이현욱이 더블 캐스트로 출연, 섬세하고 감성적인 연기를 선보인다.

 

필립올리버를 누구보다 이해하고 아끼는 한 사람, ‘실비아역에는 <생쥐와 인간>, <카포네 트릴로지>, <더 헬멧–Room’s Vol.1>, <톡톡>, <수탉들의 싸움> 등 매 작품마다 카리스마 있는 여성 캐릭터를 선보이며, 연극 <창문 넘어 도망친 100세 노인>에서 나이, 국적, 성별을 뛰어넘는 1 10역을 소화하며 호평을 받은 배우 손지윤이 출연한다. , 연극 <썬샤인의 전사들>, <그 개>, <준대로 받은대로>, <미사여구없이>, <펠리칸>, <>, <2센치 낮은 계단> 등 안정적인 연기력을 바탕으로 자신만의 색깔로 캐릭터를 소화해 온 신정원이 더블 캐스팅되어 신선한 매력의 실비아로 관객들을 만날 예정이다.  

 

작품의 메시지가 담긴 상징적인 인물들을 연기하는 남자역은 연극 <알 앤 제이> <언체인>, <밀레니엄 소년단>, <신인류의 백분토론>, <히스토리 보이즈>, <줄리엣줄리엣>, <산책하는 침략자> 등으로 탄탄한 연기내공을 다져온 이강우 연극 <러브 스코어>, <나쁜자석>, 뮤지컬 <이블데드>, <난쟁이들>, <알타보이즈>, <프리실라> 등 수많은 작품에서 개성강한 연기로 존재감을 드러내고 있는 우찬이 맡아 1 3역을 완벽히 소화하며 극에 활력을 불어넣을 예정이다.

 

신선한 조화로 다채로운 매력을 선보일 배우들의 출연으로 기대감을 모으고 있는 연극 <프라이드> 5 25일부터 8 25일까지 아트원씨어터 2관에서 관객들을 찾아간다.



사진: (주)연극열전 제공



[ⓒ 오픈런 http://openrun.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픈런 openrunplay@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