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News/Musical & theater

[Open Run] News - 웰메이드 창작 뮤지컬 <1976 할란카운티> 서울공연 개막

국내 순수 창작 뮤지컬 <1976 할란카운티> 서울공연이, 지난 4 2일 홍익대 대학로 아트센터 대극장에서 막이 올랐다.





 

부산문화재단 청년연출가 제작지원사업으로 선정, 올해 초 부산 초연 공연을 성공적으로 마친 뮤지컬 <1976 할란카운티>는 근래 보기 드문 창작 수작으로 호평 받았다작품에 대한 입소문과 관객들의 호응에 힘입어드디어 서울 공연으로 관객들을 만나게 되었다.

 

, 연출을 맡은 유병은 연출과 강진명 음악감독의 다년간의 창작 작업을 통해 탄생한 이 작품은 서병구 예술감독민경수 조명감독서숙진 무대디자이너 등대한민국 대표 크리에이티브 팀이 대거 참여국내 순수 웰메이드 창작 뮤지컬로 거듭났다.

 

여기에 낭독 공연부터 부산 공연, 그리고 서울 공연까지 함께 해 온 배우들은 물론 새롭게 합류한 배우들까지작품에 대한 믿음과 열정으로그야말로 최고의 호흡을 선보였다.

 

뮤지컬 <1976 할란카운티>의 서울 첫 공연을 마친 유병은 연출은 누구 하나의 힘이 아닌모두가 함께 만든 공연입니다부산부터 서울 공연까지 보러 와 주시는 모든 관객분들에게 작은 희망을 보여드리고 싶었습니다이 공연을 보고 모두 행복 하셨으면 좋겠습니다.” 라고 당부의 말을 전했다 

 

또한 첫 공연을 관람한 관객들은, ‘오랜만에 잘 만들어진 창작 뮤지컬을 보고 왔다.’, ‘머나먼 이야기가 아닌, 오늘을 사는 우리들의 이야기였다 등의 관람 소감을 남겼다.

 

가슴 깊은 감동을 선사할 뮤지컬 <1975 할란카운티> 5 5일까지 홍익대 대학로 아트센터 대극장에서 공연된다. (문의 02-6956-5155)


사진: (주)이터널저니 제공



[ⓒ 오픈런 http://openrun.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픈런 openrunplay@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