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News/Musical & theater

[Open Run] News - 대한민국 대표 뮤지컬 <그날들>의 나눔 프로젝트, ‘Caring and Sharing’ 티켓 런칭

대한민국 대표 창작 뮤지컬 <그날들>의 제작사 ㈜인사이트엔터테인먼트는 관객들의 뜨거운 성원에 보답하고자 공연기간 중 ‘나눔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첫 번째 프로그램인 ‘Caring and Sharing’ 나눔 티켓(이하 ‘Caring and Sharing’ 티켓)을 런칭한다.




뮤지컬 <그날들>의 ‘Caring and Sharing’ 티켓은 한국자원봉사센터협회와 연계해 진행하는 것으로 3월 26일부터 4월 7일까지의 공연을 예매할 수 있는 티켓 종류 중 하나로, 해당 기간에 판매된 나눔 티켓 매수에 따라 사회 전반에 따뜻한 나눔으로 선한 영향력을 펼치고 있는 서울, 경기, 인천 지역의 우수봉사자를 초청해 무료로 공연을 관람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프로그램이다. 관객이 구매한 “Caring and Sharing” 나눔 티켓(VIP석, R석 30% 할인)이 2매에 도달하면 우수봉사자 1명에게 무료 공연 관람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공연관람을 통해 자연스럽게 ‘나눔 프로젝트’에 함께 참여하게 된다. 또한 나눔 티켓 예매자 전원에게는 <그날들> 나눔 프로젝트 배지가 증정된다.


더불어 서울시에서 운영하는 ‘나눔 티켓’에도 객석을 기부한다. ‘나눔 티켓’이란 저소득층의 문화향수권 신장 및 삶의 질을 제고하고, 문화 예술체험을 통한 문화 감수성과 창의성을 개발하기 위해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객석을 기부 받아 회원들에게 무료 또는 할인된 가격으로 좋은 공연을 관람할 수 있게 지원하는 공공제도다. 뮤지컬 <그날들>은 ‘나눔 티켓’에 객석을 기부함으로써 문화 소외계층이 무료로 공연을 관람할 수 있는 기회도 별도로 제공한다.


첫 번째 프로그램 ‘‘Caring and Sharing’ 티켓 이후에는 뮤지컬 <그날들>에 참여하는 스태프와 배우가 함께 봉사활동을 하는 등 꾸준히 ‘나눔 프로젝트’를 이어갈 예정이다.


뮤지컬 <그날들>은 청와대 경호실을 배경으로 과거와 현재를 넘나들며 20년 전 사라진 ‘그 날’의 미스터리한 사건을 고(故) 김광석이 부른 주옥 같은 노래들과 함께 그려낸다.


2019년 <그날들>은 그 동안 쌓아온 제작 노하우를 한데 모아 더욱 완벽해진 프로덕션으로 관객과 평단의 호평을 받고 있다. 작품의 메인 스토리라인이 되는 ‘정학’과 ‘무영’, ‘그녀’의 이야기에 대한 집중도를 높였으며, 서브 스토리를 과감하게 생략하고 캐릭터의 관계도를 명확하게 해주는 장면으로 대체해 작품의 긴장감을 유지했다. 또한, 더욱 풍성해진 음악과 화려해진 액션안무는 눈과 귀를 사로잡는다. ‘정학’ 역에 유준상, 이필모, 엄기준, 최재웅, ‘무영’ 역에 오종혁, 온주완, 남우현, 윤지성, ‘그녀’ 역에 최서연, 제이민, ‘운영관’ 역에 서현철, 이정열 등 초호화 캐스팅의 열연도 관객몰이에 힘을 보탠다.


뮤지컬 <그날들>은 5월 6일(월)까지 서울 블루스퀘어 인터파크홀에서 공연되며, 인터파크 티켓 예매사이트에서 예매할 수 있다.


사진: 인사이트 엔터테인먼트 제공



[ⓒ 오픈런 http://openrun.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픈런 openrunplay@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