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News/Musical & theater

[Open Run] News - 뮤지컬 <지킬앤하이드> 지킬 역의 조승우, 홍광호, 박은태 인터뷰 영상 공개

1차 티켓 예매 시작과 동시에 매진을 기록하며 ‘흥행불패의 신화’라는 명성을 입증했던 뮤지컬 <지킬앤하이드(프로듀서 신춘수, 연출 데이빗 스완)>가 인터뷰 영상을 공개했다.


뮤지컬 <지킬앤하이드>의 제작사인 오디컴퍼니의 유튜브 계정과 페이스북, 트위터 등 SNS를 통해 공개된 인터뷰 영상은 ‘지킬/하이드’ 역을 맡은 조승우, 홍광호, 박은태의 작품에 참여하게 된 소감부터 뮤지컬 <지킬앤하이드>와의 첫 만남, 가장 좋아하는 넘버, 작품에 임하는 각오 등을 담고 있다.



조승우는 “뮤지컬 <지킬앤하이드> 초연 무대에 올랐는데 그 당시 공연이 끝나고 기립박수가 터져 나왔다. 배우 인생에 그런 경험은 처음이라 아직도 잊을 수가 없는 기억으로 남아있다. 도전할 만한 가치를 주는 작품으로 이번 시즌에서는 보물찾기를 하듯 전에 못 느꼈던 감정들을 찾을 수 있는 기회가 왔으면 좋겠다.”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홍광호는 “군대에서 휴가를 나와 뮤지컬 <지킬앤하이드> 초연을 관람했고, 큰 충격을 받았다. 언젠가 꼭 <지킬앤하이드>에 참여하고 싶다는 생각을 했었고 10년전에 생각보다 이르게 기회가 찾아왔다. 이번 시즌은, 정말 오랜만에 다시 참여한다. 기대하시는 것에 모자람이 없도록 최선을 다해 준비하겠다. 설득력 있는 ‘지킬/하이드’를 보여드리고 싶다.”고 포부를 밝혔다.



박은태는 “뮤지컬 <지킬앤하이드>는 이루 말할 수 없는 무게감이 있는 작품이다. 첫 공연 커튼콜 때 오열을 했는데 뮤지컬 인생 중에 그렇게 많이 울었던 적은 처음이었다. 이번 시즌은 처음 출연하는 배우들이 많아서 앞으로 또 10년의 역사를 이어 나갈 새로운 <지킬앤하이드>를 만들어가는 즐겁고 행복한 시간이 될 것 같다.”는 소감을 전했다.


뮤지컬 <지킬앤하이드>는 영국의 소설가 로버트 루이스 스티븐슨의 소설 <지킬박사와 하이드씨의 이상한 사건>을 원작으로 세계적인 작곡가 프랭크 와일드혼이 작가 레슬리 브리커스와 협력하여 탄생시킨 작품이다. 한 인물이 가진 두 가지 인격, ‘지킬’과 ‘하이드’로 ‘선’과 ‘악을 상징, 표현하며 인간 내면의 이중성을 다루고 있다. 박진감 넘치는 스토리 전개와 귀에 쏙쏙 박히는 음악, 몰입도 높은 무대 연출로 누적 공연 횟수 1,100회 돌파, 누적 관객 수 120만 명 돌파 등 한국 뮤지컬 역사상 유례없는 대기록을 남겼다.


이번 시즌에는 조승우, 홍광호, 박은태, 윤공주, 아이비, 해나, 이정화, 민경아 등이 출연하며 오는 11월 13일부터 샤롯데씨어터에서 공연된다. 11월 13일부터 15일까지의 프리뷰 공연에 한해 10% 할인된 가격으로 예매 가능하며 프리뷰 공연 티켓 예매는 9월 20일(목) 오후 2시부터 하나티켓, 예스24, 인터파크, 샤롯데씨어터 홈페이지에서 가능하다.



[ⓒ 오픈런 http://openrun.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서영 기자 openrunwiths@gmail.com